검색
구성원 (0)
검색어와 일치한 정보가 없습니다
검색어를 다시 한번 확인해 주세요
팀 (0)
검색어와 일치한 정보가 없습니다
검색어를 다시 한번 확인해 주세요
모든 검색 결과 보기
HOME  >  최근소식  > 광장뉴스

베트남 하노이서 '2018 한국·베트남 합동 금융 포럼' 개최

2018.12.05


 

법무법인(유) 광장은 12월 5일(수) 베트남 롯데호텔 하노이에서 ‘베트남 자본시장에서의 기회와 도전’을 주제로 ‘2018 한국 - 베트남 합동 자본시장 포럼’을 개최하였습니다.

 

베트남 금융당국은 현재 증권법령의 전면개정을 통해 중권시장 규제체제의 선진화를 추구하고 있습니다. 베트남 경제가 지속적으로  성장하기 위해서는 자본시장의 효율적인 성장과 선진화가 중요하기 때문입니다.  특히 기업의 원활한 자금 조달을 지원하는 은행과 증권시장이 균형을 이루는 금융 시스템의 구축이 그 어느 때 보다 필요한 상황입니다.

 

주 베트남 대한민국 대사관과 금융감독원 하노이 사무소의 후원으로 진행되는 이번 포럼은 한국의 자본시장 개혁의 경험을 공유하고 증권법의 개정으로 예상되는 베트남 자본 시장의 변화를 알아보기 위한 자리로 마련되었습니다. 포럼에는 베트남 증권위원회, 재무부, 총리실, 중앙은행 등 정부관계자, 하노이 증권거래소, 증권예탁원 및 국영자본투자공사(SCIC) 관계자와 현지 금융기관 및 기업 관계자 등 170여명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습니다.

 

정우영 법무법인(유) 광장 대표변호사는 개회사를 통해 “대한민국과 베트남과 같이 무역, 자본의 교류가 많아지면 관세제도 및 금융 시스템의 상호 호환적이어야 한다”며 “이번 포럼을 통해 한국의 경험을 공유하고 베트남 금융제도 및 자본시장의 개선 방향을 논의함으로써, 양국간의 금융 교류를 위한 초석을 만들어 보고자 한다”고 말했습니다.

 

첫번째 세션에서는 임종룡 전 금융위원장이 ‘한국 자본시장의 성장과정과 정책방향’을 주제로 한국의 금융개혁에 대한 경험과 제도를 소개했고, 이어 천 티 홍 하 (Ms. Tran Thi Hong Ha) 베트남 증권위원회 시장개발국 부국장이 ‘베트남 증권법 개정에 따른 외국인 투자자 관련 정책 및 외국인 투자유치 정책’에 대해 발표를 했습니다.

 

포럼의 세번째 세션에서는 최상목 전 기획재정부 차관이 ‘한국 자본시장의 성장 과정과 정책 방향’을 주제로 발표했고, 뉴딩호아(Mr. Nhu Dinh Hoa) 바오비엣증권 최고경영자(CEO of Bao Viet Securities)는 ‘베트남 주식시장에서의 자금조달 및 외국인 투자자의 투자기회’에 대해 설명했습니다.

 

포럼에 참여한 베트남 측 관계자는 ”최근 증권법 개정을 비롯한 현재 베트남 정부의 자본시장 개혁에 따른 역동적인 변화 속에서 보다 적극적인 시장참여와 기업자금 조달의 다양한 방법과 기회를 모색할 수 있는 자리였다”며 “이번 포럼이 앞으로 한국-베트남 양국이 자본시장에서 더 긴밀히 협조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습니다.

 

<관련기사>

[법률신문] 법무법인 광장, '베트남 자본시장' 하노이 현지 포럼

[리걸타임즈] 로펌 광장, '한-베트남 합동 금융 포럼' 개최

[아주경제] 법무법인(유) 광장, 하노이서 '한국·베트남 합동 금융 포럼' 개최 

관련구성원
정우영 (鄭佑永) 홍성미(洪性美)
목록